세상을 속속들이 들여다보고 있자면 참으로 우스운 일들을 곳곳에서 발견할 수 있다. 그중에서 한의사인 나의 눈에 가장 크게 들어오는 것은 고혈압에 대한 의료 업계의 반응이다.

본디 고혈압은 바이러스의 침투나 악성종양의 발생과는 사뭇 다른 양상으로 진행되는 질병이다. 이 말의 뜻은 병에 걸렸는지 아닌지를 가르는 절대적 기준이 존재하지 않는다는 의미다.

즉 바이러스는 현미경으로 관찰할 수 있고, 종양의 발생 여부 역시 MRIPET 검사를 하면 확인할 수 있다. 그런데 혈압은 하루 중에도 여러 번 오르고 내리면서 고혈압이었다 정상이었다를 반복하면서 인체를 조율하니 고혈압에 걸렸다라고 표현하기도 애매한 면이 있다.

나는 한의사가 된 이후로 줄곧 고혈압을 연구해왔고, 많은 환자들을 약 없이 정상 생활이 가능하도록 되돌려놓았다(치료 사례는 4장에 고혈압의 유형별로 제시하였다). 이러한 이야기를 하면 혹자는 의심스런 눈빛으로 이렇게 되묻는다.

한의사가 무슨 고혈압을 치료해요?”

그리고 어떤 의사들은 환자들이 한의원에 한번 가볼까 한다는 말만 꺼내도 노골적으로 이렇게 말한다고 한다.

한방 치료는 고혈압을 더욱 악화시키니까 절대로 가서는 안 됩니다.”

--[자세한 사항은 아래의 단행본에서]

출처: <고혈압 치료, 나는 혈압약을 믿지 않는다> (전나무숲 출판사)

● 지은이 _ 선재광

동국대학교 한의과대학을 졸업했다. 동 대학에서 한의과대학 원전의사학 석사학위와 박사학위를 받았고, 서울 대한한방병원 원장을 지냈다. 부친의 고혈압 투병을 계기로 고혈압 연구에 매진하게 되었고, 자연치유력을 높여 고혈압·암·당뇨 등 생활습관병을 치료하기 위해 다양한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그의 고혈압 연구 성과 중 가장 눈에 띄는 것은 ‘내경경락진단기(IEMD)’를 개발하여 5천 명 이상의 고혈압 환자를 진단, 고혈압의 원인을 4가지 유형으로 밝혀냈다는 점이다. 또한 각 원인에 따른 한약과 침법·뜸법 등 다양한 치료법을 개발하였으며, 내경경락진단기를 통한 고혈압 분석 방법과 해석법에 관한 내용으로 2건의 특허를 받았으며, 또한 기존 뜸의 단점인 연기와 냄새를 없애고 열 전달률과 안전성을 높인 ‘별뜸’을 개발하여 6건(15종)의 국내외 특허도 받았다. 

현재 동국대학교 한의과대학 겸임교수, 경락진단학회 명예회장, 별뜸연구소 소장, 대한한의원 중곡동) 원장으로 재임하면서 한의학의 진단과 치료의 우수성을 알리고 있다. 
그는 학회활동과 강좌, 방송을 통해서도 고혈압의 근본적 치료의 중요성을 전파하고 있다. 2010년에 ‘한방고혈압연구회’를 발족해 매달 한의사들에게 고혈압의 한방 치료에 대한 강의를 하고 있으며, 2012년에 ‘한기연(한의학 기초연구회)’을 결성해 10년 계획으로 한의과대학 학생들에게 한의학의 우수한 치료법을 가르치면서 후학을 양성하고 있다. 

일반인을 위한 건강강좌도 활발히 하고 있는데, 원음방송 라디오와 한방건강TV에서는 고혈압·암·당뇨 등 ‘생활습관병에 관한 강의’로 많은 사람들의 극찬을 받고 있으며, KBS ‘생로병사의 비밀-고혈압 약 없이 치료하는 편’과 MBC ‘오늘 아침’의 ‘고혈압 명의는 어떻게 식사를 하나’ 코너에 출연해 고혈압의 한의학적인 치료법과 식단을 소개하기도 했다. 또한 MBN ‘엄지의제왕-피 해독1, 2, 3편’에서 ‘청혈주스’의 만성질환 개선의 놀라운 효과로 큰 반향을 일으켰다. 그 외에 임상연구 발표, 각종 강의와 난치병에 관한 책 저술 활동 등도 활발히 하고 있다. 

저서로는 《청혈주스》, 《암, 고혈압, 당뇨 잡는 체온 1도》, 《경락 이론과 임상적 활용》, 《내경경락진단학》, 《내경경락 치료학》, 《운기통합 승강침법》, 《내경경락진단기의 임상 활용과 양도락의 핵심 내용》, 《생명을 볼 수 있는 지혜의 눈, 망진》, 《쑥뜸, 생명의 빛-건강과 장수의 길》 등이 있다.

※ 인터넷 서점 및 전국 서점에서 판매하고 있습니다.

Posted by 전나무숲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