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형감염'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8.06.11 간이 우리 몸에서 하는 일이란?

간에서 처리하는 혈액의 양은 분당 약 1.5, 하루에 약 2160에 이른다. 와인병으로 환산하면 2880병이나된다. 이것만 보더라도 간이 하는 대사와 해독작용이 우리의 생명활동에얼마나 중요한 역할을 하는지 알 수 있다

간이 손상되어 제 기능을 못하면 유해물질이 제거되지 않고 몸속에 그대로 남는다. 이것이 뇌로 가서 뇌세포를 손상시키면 심한 경우 생명을 잃을 수도 있다. 이러한 위험에 대비하여 간에는 수많은 예비 세포가 있다

간이 우리 몸에서 가장 큰 장기인 것도 이러한 이유 때문이다. 간은 재생 능력이 뛰어나다. 수술로 간의 75~80%를 제거해도 넉 달 정도 지나면 원래 크기로 자라나고 기능도 회복된다

간이 손상을 입어 간세포가 계속 파괴되어도 나머지 정상 간세포들이 여전히 대사와 해독 작용을 하고 별다른 증상도 나타나지 않는 것은 바로 이 뛰어난 예비능력과 재생능력 덕분이다. 이런 대단한 참을성 때문에 간은 침묵의장기라고 불린다. 간장병은 다른 질환과 달리 초기에 증상이 거의 나타나지 않기 때문에 발병 사실을 알아차리기가 쉽지 않다

그래서 자각증상을 느낄 정도가 되었을 때는 이미 질환이 상당히 진행된 경우가 많다. 자신에게 간장병이 있음을 알게 된 사람들 가운데 30%는 황달이 생겨서, 나머지 70%는 건강검진에서 우연히 알게 되었다는 통계가 있을 정도다--[자세한 사항은 아래의 단행본에서]

출처: <간을 살리는 밥상> (전나무숲 출판사)


감수 지은이 _ 주부의벗사

저자 주부의벗사는 내과의사, 한의사, 약학자, 영양관리사, 운동치료사, 건강컨설턴트 등 각 분야의 전문가 39명이 모여 이 책을 집필했다. ‘인체의 화학공장’이라 불릴 만큼 중요한 장기인 간에 대해 잘못 알려진 상식이 많고, 뚜렷한 예방책이 알려지지 않은 현실을 안타까워한 이들은 최신의 간 지식을 비롯해 생활 속에서 간 건강을 향상시키고 간장병을 치유할 수 있는 정보를 이 한 권에 담았다. 이 책을 통해 온 국민이 스스로 간 건강을 지킬 수 있기를 희망하고 있다.

※ 인터넷 서점 및 전국 서점에서 판매하고 있습니다.

Posted by 전나무숲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