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능력자'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0.04.23 '내안의 초능력’을 끌어내는 의심과 두려움없애기 (2)


어릴 때 누구나 한번쯤은 ‘슈퍼맨’이 되고 싶다는 생각을 하곤 합니다.

사실 사회생활이나 일상생활을 하는데 있어서 ‘초능력’이 절실하게 필요할 때도 많습니다. 몸은 피곤한데 할 일은 쌓여 있을 때, 아이들이 어지러 놓은 집안을 바라볼 때 등입니다. 꼭 육체적인 초능력 뿐만 아니라 천재처럼 머리가 팡팡 놀아가는 정신적인 초능력도 간절히 원합니다.

사실 과학적으로 보자면 인간은 모두 ‘초능력자’라고 합니다. 평범한 사람들은 평생동안 자신의 뇌의 5% 정도밖에 못쓴다고 하지 않습니까?
 
아인슈타인이 10%를 쓰고 그토록 인류의 역사에 남을 대단한 사람이 되었다는 점을 본다면 정말이지 인간의 초능력을 대단하다고 볼 수 있겠습니다.

그런데 중요한 것은 왜 인간은 이렇게 위대한 초능력을 가지고 있으면서도 그 힘을 발휘하지 못하는 것일까요?
 
마음과 뇌, 그리고 몸의 연결관계를 밝히는 심리신경면역학에 따르면 이는 ‘두려움’과 ‘의심’때문이라고 합니다.

2008년 3월에 인도네시아 수마트라 섬에서 악어에게 물린 딸을 구하기 위해 맨손으로 악어의 입을 연 어머니가 있었습니다. 현지 언론과 해외 언론은 악어를 물리친 이 어머니에게 찬사까지 보냈지요. 

딸 토리스나와 함께 강가에 나간 어머니는 갑자기 딸의 비명 소리를 듣게 됐습니다. 암록색의 길이 3m짜리의 거대한 악어가 딸의 다리를 물고 흔들고 있었던 것입니다.

순간적으로 어머니는 강에 뛰어들어 맨발로 악어의 옆구리를 걷어찼고 마치 영화 킹콩의 한 장면처럼 손으로 악어의 위턱과 아래턱을 잡아 있는 힘껏 비틀어 열었습니다.
 
어머니의 괴력에 놀란 악어가 입을 벌리고 나서야 딸은 악어의 이빨에서 벗어날 수 있었다. 어머니는 끝까지 침착함을 잃지 않고 딸을 강 기슭으로 끌어냈습니다.

이후 딸은 허벅지를 50바늘 꿰매는 큰 부상을 입었지만 생명에는 지장이 없었다고 합니다.

동물학자들의 실험에 의하면 모든 동물중 악어 턱이 가장 힘이 세다고 합니다. 그 정도 크기의 악어라면 적어도 1톤이상 턱의 힘을 지녔다고 합니다. 연약한 여자의 몸에서 어찌 이런 괴력이 발동했을까요.

로히마의 말에 의하면 “순간 공포가 확 날아갔다”고 회상했습니다. 또 “악어의 입이 얼마나 센지 생각도 못했고, 단지 어떻게 해서든 딸을 구하지 않으면 끝장이다”라는 생각뿐이었다고 하기도 했습니다.

중요한 것은 그녀에게 그 어떤 의심과 두려움도 없었다는 사실입니다.

‘내가 저 악어의 입을 열 수 있을까?’, ‘악어의 힘이 엄청 쎌텐데!’ 등의 생각은 일절하지 않았다는 이야기입니다.

어떻습니까? 내 안의 초능력을 깨우는 중요한 한가지 방법은 바로 두려움과 의심을 없애고 ‘나를 믿는 것’, ‘나는 반드시 할 수 있다’고 굳건하게 실천해가며 흔들리지 않는 것이 아닐까요?


Posted by 전나무숲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고민녀 2010.04.26 13: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두려움을 없앤다면 초능력자가 될 수 있다고요?
    엄마들은 정말 가능한거 같은데...여자나 그외 보통 사람들도 가능할런지.. 시도해봐야겠죠?ㅎ

    • Favicon of http://firforest.tistory.com BlogIcon 전나무숲 2010.04.28 18: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모든 병은 마음으로부터 비롯되어 생기는 게 아닌가 싶습니다. 긍정적인 마음을 가지면 초능력자가 되지 않을까요? 꿈꾸면 이루어진다는 말이 있듯이 말입니다. 남자든 여자든 엄마든 아빠든 모두가 가능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