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8'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9.07.18 혈압약을 끊으면 큰일 날까요?

Q _ 혈압약을 끊고 난 뒤에 재발하면 큰일이 난다는데, 재발이 되지 않는 방법은 없나요? 혹 고혈압이 재발할 경우 어떻게 대처를 해야 하는지 알려주세요.

A _ 공포심이 오히려 혈압을 높입니다. 마음을 편히 가지세요.

인체는 내·외적인 요인으로 정상 압력으로 혈액을 공급할 수 없는 상황이 발생하면 압력을 높입니다. 이러한 현상을 고혈압이라고 하죠. 고혈압은 자체가 질병이 아니라 ‘인체의 생명현상을 유지하려는 항상성의 현상’입니다. 음식에 체하면 토하고, 바이러스가 들어오면 열을 발생시키는 것과 같이 생명현상을 원활히 하기 위한 한 방법입니다.

혈압은 일상생활을 하는 중에도 올라가는 경우가 많습니다. 예를 들어 변비가 심해 어렵게 변을 보는 경우, 과도한 성생활 시, 온도차가 심해서 갑자기 인체가 혈관을 수축시키는 경우, 갑자기 화를 심하게 내는 경우에도 혈압이 200mmHg으로 올라갑니다. 이렇게 200mmHg으로 하루에 수시로 여러 번 올라가도 인체는 별 무리가 없습니다. 즉 약을 당장 끊는다고 혈압이 200mmHg 이상 올라가지 않는다는 말입니다. --[자세한 사항은 아래의 단행본에서]

출처: <고혈압 치료, 나는 혈압약을 믿지 않는다> (전나무숲 출판사)

● 지은이 _ 선재광

동국대학교 한의과대학을 졸업했다. 동 대학에서 한의과대학 원전의사학 석사학위와 박사학위를 받았고, 서울 대한한방병원 원장을 지냈다. 부친의 고혈압 투병을 계기로 고혈압 연구에 매진하게 되었고, 자연치유력을 높여 고혈압·암·당뇨 등 생활습관병을 치료하기 위해 다양한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그의 고혈압 연구 성과 중 가장 눈에 띄는 것은 ‘내경경락진단기(IEMD)’를 개발하여 5천 명 이상의 고혈압 환자를 진단, 고혈압의 원인을 4가지 유형으로 밝혀냈다는 점이다. 또한 각 원인에 따른 한약과 침법·뜸법 등 다양한 치료법을 개발하였으며, 내경경락진단기를 통한 고혈압 분석 방법과 해석법에 관한 내용으로 2건의 특허를 받았으며, 또한 기존 뜸의 단점인 연기와 냄새를 없애고 열 전달률과 안전성을 높인 ‘별뜸’을 개발하여 6건(15종)의 국내외 특허도 받았다. 

현재 동국대학교 한의과대학 겸임교수, 경락진단학회 명예회장, 별뜸연구소 소장, 대한한의원 중곡동) 원장으로 재임하면서 한의학의 진단과 치료의 우수성을 알리고 있다. 
그는 학회활동과 강좌, 방송을 통해서도 고혈압의 근본적 치료의 중요성을 전파하고 있다. 2010년에 ‘한방고혈압연구회’를 발족해 매달 한의사들에게 고혈압의 한방 치료에 대한 강의를 하고 있으며, 2012년에 ‘한기연(한의학 기초연구회)’을 결성해 10년 계획으로 한의과대학 학생들에게 한의학의 우수한 치료법을 가르치면서 후학을 양성하고 있다. 

일반인을 위한 건강강좌도 활발히 하고 있는데, 원음방송 라디오와 한방건강TV에서는 고혈압·암·당뇨 등 ‘생활습관병에 관한 강의’로 많은 사람들의 극찬을 받고 있으며, KBS ‘생로병사의 비밀-고혈압 약 없이 치료하는 편’과 MBC ‘오늘 아침’의 ‘고혈압 명의는 어떻게 식사를 하나’ 코너에 출연해 고혈압의 한의학적인 치료법과 식단을 소개하기도 했다. 또한 MBN ‘엄지의제왕-피 해독1, 2, 3편’에서 ‘청혈주스’의 만성질환 개선의 놀라운 효과로 큰 반향을 일으켰다. 그 외에 임상연구 발표, 각종 강의와 난치병에 관한 책 저술 활동 등도 활발히 하고 있다. 

저서로는 《청혈주스》, 《암, 고혈압, 당뇨 잡는 체온 1도》, 《경락 이론과 임상적 활용》, 《내경경락진단학》, 《내경경락 치료학》, 《운기통합 승강침법》, 《내경경락진단기의 임상 활용과 양도락의 핵심 내용》, 《생명을 볼 수 있는 지혜의 눈, 망진》, 《쑥뜸, 생명의 빛-건강과 장수의 길》 등이 있다.

※ 인터넷 서점 및 전국 서점에서 판매하고 있습니다.

Posted by 전나무숲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