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은 평소에 어떤 오일을 먹는가? 평소 자신이 섭취하는 오일을 알려면 부엌에 있는 오일뿐만 아니라 보이지 않는 지방도 생각해야 한다

육류나 유제품에 함유된 포화지방산을 너무 많이 섭취하고 있지는 않은지, 정크푸드나 가공품으로 인해 오메가-6 지방산을 과다섭취하는 건 아닌지 따져보자. 대부분의 사람들이 둘 중 어딘가에는 해당될 것이다

후자의 경우 트랜스지방산의 위험성에 주의해야 한다. 과다섭취하는 오일이 있다면, 그것은 당신에게 불필요한 것이다. 식생활을 점검해 될 수 있으면 줄이자. 포화지방산을 과하게 섭취하고 있다면 불포화지방산을 늘려보자



버터를 올리브 오일로 대체하고, 육류를 어패류로 바꿔보는 것이다. 오메가-6를 너무 많이 섭취하고 있는 것 같다면 줄이는 만큼 오메가-3 지방산으로 바꾼다. 점심으로 패스트푸드 대신 샐러드에 아마씨유와 레몬을 뿌려 먹는 것도 좋다

갑자기 육류나 과자를 전부 끊는 극단적인 방법은 좋지 않다. 먼저 현재 주로 섭취하는 오일을 제대로 알아보자. 그것만으로도 큰 변화가 일어난다.

--[자세한 사항은 아래의 단행본에서]

출처: <오일사전> (전나무숲 출판사)



저자 _ 유키에(YUKIE)

오일 전문가이자 오일 테라피스트이며 ‘일반사단법인 일본오일미용협회’의 대표이사다. 효과적인 오일 건강법으로 모델, 톱 스타일리스트들에게 많은 지지를 받고 있다. 이탈리아 올리브오일소믈리에협회 AISO 올리브오일 소믈리에이기도 하다.

그녀가 오일 전문가가 되기까지는 어머니의 영향이 컸다. 그녀의 어머니는 평생 오일 미용법을 연구하고 호호바오일 화장품회사를 설립해 일흔을 앞둔 지금도 경영을 하고 있다. 

처음에는 오일 연구에 평생을 바쳐온 어머니를 보면서도 오일을 받아들일 수 없었다고 한다. 그러나 결혼하고 출산을 하면서 체력이 급격히 떨어지는 것을 느끼고 약에 기대고 싶지 않은 마음에 오일을 먹고 바르기 시작했다. 

오일의 효과를 체험한 그녀는 미국으로 건너가 어머니를 지도했던 오일 미용의 일인자이자 의학박사인 퍼셀에게 오일학을 배웠고, 오일의 매력에 푹 빠졌다고 한다. 세포막을 형성하는 것은 물론 신체 기관들에 다양하게 작용하고 피부 장벽을 튼튼하게 하는 등 오일의 건강 및 미용 효과, 올바른 사용법, 보관법을 사람들에게 알려야겠다는 생각에 이 책을 쓰게 되었다.


※ 인터넷 서점 및 전국 서점에서 판매하고 있습니다.

Posted by 전나무숲

댓글을 달아 주세요

기름을 섭취하면 혈중 콜레스테롤 수치가 올라가고 생활습관병에 걸릴 위험이 높다고 알려져 있다. 이러한 고정관념 때문에 필요 이상으로 콜레스테롤을 제한하는 사람이 적지 않다

그러나 콜레스테롤은 사람에게 중요한 지방질 중 하나다. 뇌 속 물질의 50%를 차지하고, 혈중에도 들어 있어 온몸의 세포막을 구성한다. 또 외부로부터 우리 몸을 보호하는 피부막에도 약 5%의 콜레스테롤이 포함되어 있다.


인지질과 함께 천연 유화제로서 피부와 땀을 유화시켜 피부막을 생성한다. 콜레스테롤은 체내에서 생성될 수 있다. 주로 간에서 만들어지며, 뇌는 95% 이상 뇌 자체에서 생성한 콜레스테롤을 사용한다

최근 연구를 통해 음식에서 섭취하는 콜레스테롤은 혈중 콜레스테롤의 수치와 관련이 없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또 음식으로 섭취하는 콜레스테롤을 줄이면 체내 콜레스테롤 수치를 일정하게 유지하기 위해 간에서 콜레스테롤이 생성된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콜레스테롤 섭취량을 제한해야 한다는 가설은 의미가 없어졌다. 즉 중성지방은 줄일 필요가 있지만, 콜레스테롤은 수치에 신경 쓸 필요가 없다.


--[자세한 사항은 아래의 단행본에서]

출처: <오일사전> (전나무숲 출판사)



저자 _ 유키에(YUKIE)

오일 전문가이자 오일 테라피스트이며 ‘일반사단법인 일본오일미용협회’의 대표이사다. 효과적인 오일 건강법으로 모델, 톱 스타일리스트들에게 많은 지지를 받고 있다. 이탈리아 올리브오일소믈리에협회 AISO 올리브오일 소믈리에이기도 하다.

그녀가 오일 전문가가 되기까지는 어머니의 영향이 컸다. 그녀의 어머니는 평생 오일 미용법을 연구하고 호호바오일 화장품회사를 설립해 일흔을 앞둔 지금도 경영을 하고 있다. 

처음에는 오일 연구에 평생을 바쳐온 어머니를 보면서도 오일을 받아들일 수 없었다고 한다. 그러나 결혼하고 출산을 하면서 체력이 급격히 떨어지는 것을 느끼고 약에 기대고 싶지 않은 마음에 오일을 먹고 바르기 시작했다. 

오일의 효과를 체험한 그녀는 미국으로 건너가 어머니를 지도했던 오일 미용의 일인자이자 의학박사인 퍼셀에게 오일학을 배웠고, 오일의 매력에 푹 빠졌다고 한다. 세포막을 형성하는 것은 물론 신체 기관들에 다양하게 작용하고 피부 장벽을 튼튼하게 하는 등 오일의 건강 및 미용 효과, 올바른 사용법, 보관법을 사람들에게 알려야겠다는 생각에 이 책을 쓰게 되었다.

※ 인터넷 서점 및 전국 서점에서 판매하고 있습니다.

Posted by 전나무숲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오메가-6 계열과 오메가-3 계열의 지방산은 다가불포화지방산에 속하는 필수지방산이다. 오메가-6 계열인 리놀레산은 너무 많이 섭취하면 세포가 벽돌처럼 딱딱해져 유연성이 없어진다

그렇게 되면 영양소나 노폐물을 원활하게 운반할 수 없어 알레르기나 질병을 일으킨다. 오메가-3 계열의 지방산은 오메가-6 계열의 지방산을 너무 많이 섭취해서 발생하는 염증 프로세스를 억제한다



오메가-6 계열의 지방산과 오메가-3 계열의 지방산은 서로 부족한 성질을 보완하는 관계라고 할 수 있다. 이상적인 섭취 비율은 2:1 정도이다. 예전부터 오일 하면 살이 찐다’, ‘늙는다라는 이미지를 떠올렸다

이런 이미지는 동물성 지방인 포화지방산 때문에 생겨난 것이다. 포화지방산을 너무 많이 섭취하면 세포와 혈관에 지방이 축적되어 동맥경화나 당뇨병 같은 생활습관병에 걸릴 위험이 높아진다.

같은 오일이지만 오메가-3(아마씨유, 들기름 등) 불포화지방산과, 포화 지방산 중에서도 중쇄지방산(코코넛오일)은 체내에 쌓이지 않고 에너지로 대사된다.

--[자세한 사항은 아래의 단행본에서]

출처: <오일사전> (전나무숲 출판사)



저자 _ 유키에(YUKIE)

오일 전문가이자 오일 테라피스트이며 ‘일반사단법인 일본오일미용협회’의 대표이사다. 효과적인 오일 건강법으로 모델, 톱 스타일리스트들에게 많은 지지를 받고 있다. 이탈리아 올리브오일소믈리에협회 AISO 올리브오일 소믈리에이기도 하다.

그녀가 오일 전문가가 되기까지는 어머니의 영향이 컸다. 그녀의 어머니는 평생 오일 미용법을 연구하고 호호바오일 화장품회사를 설립해 일흔을 앞둔 지금도 경영을 하고 있다. 

처음에는 오일 연구에 평생을 바쳐온 어머니를 보면서도 오일을 받아들일 수 없었다고 한다. 그러나 결혼하고 출산을 하면서 체력이 급격히 떨어지는 것을 느끼고 약에 기대고 싶지 않은 마음에 오일을 먹고 바르기 시작했다. 

오일의 효과를 체험한 그녀는 미국으로 건너가 어머니를 지도했던 오일 미용의 일인자이자 의학박사인 퍼셀에게 오일학을 배웠고, 오일의 매력에 푹 빠졌다고 한다. 세포막을 형성하는 것은 물론 신체 기관들에 다양하게 작용하고 피부 장벽을 튼튼하게 하는 등 오일의 건강 및 미용 효과, 올바른 사용법, 보관법을 사람들에게 알려야겠다는 생각에 이 책을 쓰게 되었다.

※ 인터넷 서점 및 전국 서점에서 판매하고 있습니다.

Posted by 전나무숲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오일은 인간의 몸속에서 대체 어떤 작용을 하는 걸까? 크게 2가지로 정리할 수 있다. 에너지 대사와 장벽 보호 오일의 중요한 역할 중 하나는 ‘에너지 대사’다. 오일을 먹으면 체내에서 에너지로 대사된다. 

지방질은 소화기에 의해 지방산으로 분해되고, 지방산은 혈액을 통 해 세포로 옮겨져 에너지로 소비되거나 간에 축적되었다가 필요하면 다시 지방산으로 분해된다. 이 책에서는 생명 유지에 꼭 필요한 오일을 ‘건강오일’로 정의한다. 



또 다른 역할은 ‘장벽 보호’ 작용이다. 스킨케어 등으로 오일을 피부로 흡수시키면 체외 방어(피부장벽 강화) 로 건강하고 아름다워진다. 체내 수분을 보관하는 피지선은 피지를 배출하는 기관이다. 

외부 스트레스로부터 피부를 보호하면 수분과 미용 성분을 공기 중에 빼앗기지 않는다. 피부 건강을 책임지는 오일은  ‘미용오일’이라고 정의한다. 에너지 대사와 장벽 보호, 이 2가지가 오일의 가장 큰 역할이다.

--[자세한 사항은 아래의 단행본에서]

출처: <오일사전> (전나무숲 출판사)



저자 _ 유키에(YUKIE)

오일 전문가이자 오일 테라피스트이며 ‘일반사단법인 일본오일미용협회’의 대표이사다. 효과적인 오일 건강법으로 모델, 톱 스타일리스트들에게 많은 지지를 받고 있다. 이탈리아 올리브오일소믈리에협회 AISO 올리브오일 소믈리에이기도 하다.

그녀가 오일 전문가가 되기까지는 어머니의 영향이 컸다. 그녀의 어머니는 평생 오일 미용법을 연구하고 호호바오일 화장품회사를 설립해 일흔을 앞둔 지금도 경영을 하고 있다. 

처음에는 오일 연구에 평생을 바쳐온 어머니를 보면서도 오일을 받아들일 수 없었다고 한다. 그러나 결혼하고 출산을 하면서 체력이 급격히 떨어지는 것을 느끼고 약에 기대고 싶지 않은 마음에 오일을 먹고 바르기 시작했다. 

오일의 효과를 체험한 그녀는 미국으로 건너가 어머니를 지도했던 오일 미용의 일인자이자 의학박사인 퍼셀에게 오일학을 배웠고, 오일의 매력에 푹 빠졌다고 한다. 세포막을 형성하는 것은 물론 신체 기관들에 다양하게 작용하고 피부 장벽을 튼튼하게 하는 등 오일의 건강 및 미용 효과, 올바른 사용법, 보관법을 사람들에게 알려야겠다는 생각에 이 책을 쓰게 되었다.


※ 인터넷 서점 및 전국 서점에서 판매하고 있습니다.

Posted by 전나무숲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일과 집안일, 육아를 모두 잘하고 싶은 워킹맘입니다. 눈코 뜰 새 없이 바쁘지만 웃음이 끊이지 않는 즐거운 나날을 보내고 있습니다. 그러나 나이만큼은 이길 재간이 없네요. 니혼TV에 재직한 20대에도 무척 바빴지만 젊어서였는지 일이 끝나고 한잔해도 다음날에 전혀 피곤하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지금은 쉽게 피로가 가시지 않습니다. 

푹 자고 일어나도 개운하지 않고 몸이 무겁고 나른합니다. 피부가 칙칙해지고, 피곤함이 얼굴에 묻어납니다. 그럴 때면 저는 호호바오일로 마사지를 합니다. 부기가 있어도 오일을 바르고 림프 마사지를 하면 금방 회복됩니다. 

오일 미용에 특별히 거부감은 없었지만 바로 받아들이기는 쉽지 않았습니다. 내심 괜찮은지 걱정되었고, 오일은 지방 성분이라 몸에 나쁘다는 생각이 있어서 오일을 요리를 통해서가 아닌 그냥 먹는다는 건 상상도 못 했습니다.



 하지만 용기 내어 먹어보니 의외로 산뜻하고 입 안이 느끼하지 않았습니다. 오일 테이스팅도 해보았는데 오일마다 맛과 향이 다르고 효과와 효능이 있다는 걸 알게 되었습니다. 수많은 오일 가운데 나에게 맞는 것은 마카다미아너트오일입니다. 마카다미아에서 느낄 수 있는 감칠맛과 단맛이 느껴 

져 푹 빠져버렸습니다. 저는 특유의 오일 향을 그대로 살리고 싶어 주로 ‘뿌려’ 먹습니다. 샐러드는 물론이고, 히야얏코(차가운 두부에 가츠오부시, 생강, 간장, 양념 등을 곁들인 음식), 낫토, 된장국에도 넣습니다. 

마카다미아너트오일은 혈관을 튼튼하게 하는 효과가 있어 꾸준히 섭취하면 생활습관병을 예방할 수 있다고 해서 하루에 1큰술씩 꼭 챙겨먹습니다. 저는 원래 건강한 체질이라 출산할 때 말고는 입원해본 적이 없지만, 아들은 몸이 약해 식생활에 무척 신경을 쓰고 있습니다. 가장 신경 쓰는 부분이 유기농 채소를 먹고 음식에 양질의 오일을 쓰는 것입니다.


--[자세한 사항은 아래의 단행본에서]

출처: <오일사전> (전나무숲 출판사)



저자 _ 유키에(YUKIE)

오일 전문가이자 오일 테라피스트이며 ‘일반사단법인 일본오일미용협회’의 대표이사다. 효과적인 오일 건강법으로 모델, 톱 스타일리스트들에게 많은 지지를 받고 있다. 이탈리아 올리브오일소믈리에협회 AISO 올리브오일 소믈리에이기도 하다.

그녀가 오일 전문가가 되기까지는 어머니의 영향이 컸다. 그녀의 어머니는 평생 오일 미용법을 연구하고 호호바오일 화장품회사를 설립해 일흔을 앞둔 지금도 경영을 하고 있다. 

처음에는 오일 연구에 평생을 바쳐온 어머니를 보면서도 오일을 받아들일 수 없었다고 한다. 그러나 결혼하고 출산을 하면서 체력이 급격히 떨어지는 것을 느끼고 약에 기대고 싶지 않은 마음에 오일을 먹고 바르기 시작했다. 

오일의 효과를 체험한 그녀는 미국으로 건너가 어머니를 지도했던 오일 미용의 일인자이자 의학박사인 퍼셀에게 오일학을 배웠고, 오일의 매력에 푹 빠졌다고 한다. 세포막을 형성하는 것은 물론 신체 기관들에 다양하게 작용하고 피부 장벽을 튼튼하게 하는 등 오일의 건강 및 미용 효과, 올바른 사용법, 보관법을 사람들에게 알려야겠다는 생각에 이 책을 쓰게 되었다.


※ 인터넷 서점 및 전국 서점에서 판매하고 있습니다.

Posted by 전나무숲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