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은 음식 섭취에 있어서 생명력이라는 부분에 대해서 함께 생각해볼까 합니다. 

현대 영양학에서는 우리가 먹는 음식이 살아 있는지 죽었는지, 다시 말해 생명력이 있는지 없는지를 그다지 중요하게 생각하지 않는 경향이 있습니다. 성분을 분석해 영양분이 들어 있으면 그저 '영양식품'이라고 말합니다.

하지만 즉
석식품, 냉동식품, 인스턴트식품, 통조림 등에 영양은 남아있을지 모르지만, 자연이 가지고 있는 풍부한 생명력은 이제 제거된 후라고 해도 결코 과언이 아닙니다.

The most important meal of the day by Darwin Bell 저작자 표시비영리

이는 사람의 건강에도 비유를 할 수 있을 듯 합니다. 그러니까 매일 아프고 골골하게 살아가는 사람과 활력 넘치고 건강하게 살아가는 사람이 있습니다. 둘 다 생활을 해나간다는 점에서는 똑같지만, 실제 두 사람의 삶의 질은 엄청난 차이가 있을 것입니다.

음식에 있어서 이러한 차이는 바로 효소가 결정을 하게 됩니다. 살아있는 효소가 있는 식품은 생명력이 강한 식품이고, 그렇지 않은 경우는 생명력이 결여된 죽은 식품이라는 것이죠.

채소를 예로 들어보겠습니다. 데치거나 볶으면 부피가 줄기 때문에 많이 먹을 수 있고 그만큼 영양소의 섭취량도 늘어난다고 말합니다. 하지만 이런 조리법으로는 효소를 섭취할 수 없습니다. 가끔씩 밥상에 나물이나 채소볶음이 오르는 것은 괜찮지만 계속 그렇게만 먹으면 생명력을 키울 수가 없게 됩니다.

Tuesday, 1/23 Lunch - Alice in Wonderland
Tuesday, 1/23 Lunch - Alice in Wonderland by nadja.robot 저작자 표시비영리

효소 섭취로 생명력을 키우려면 식탁에 익히지 않은 채소 반찬을 자주 올리는 것이 좋습니다. 그러다 보면 자연스레 식품을 고르는 안목이 높아질 것입니다날것으로 먹어야 하는 만큼 신선한 것을 찾게 되고 흙이 묻었거나 모양이 좀 밉더라도 농약이나 화학비료를 사용하지 않은 유기 농산물을 고르게 될 것입니다.

가장 중요한 것은 바로 발효식품입니다. 발효란 자연계에 존재하는 수많은 미생물의 작용으로 식재료가 분해되어 인간의 건강에 유익한 것으로 바뀌는 현상으로서 이 과정에서 비타민과 미네랄 등이 새로 생성됩니다.

Kimchi 김치
Kimchi 김치 by Nagyman 저작자 표시동일조건 변경허락

발효에는 효소의 역할이 반드시 필요합니다. 그러니까 발효된 식품이라는 말은 곧 효소가 풍부하게 살아있는 음식이라는 말과 동일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음식의 발효 작용에 관해서는 아직 밝혀지지 않은 면이 많지만 발효식품을 먹으면 식품 고유의 효소뿐만 아니라 발효 과정에서 생성된 효소까지 섭취할 수 있습니다. 평소에 발효식품을 즐겨 먹으면 장내 환경이 개선되고 그 효과로 우리 몸속에서도 효소가 잘 만들어지게 됩니다.

가열과 조리가 최소화된 음식, 그래서 효소가 살아있고, 생명력을 풍부하게 줄 수 있는 식품을 중심으로 음식을 섭취해야 하겠습니다.



Posted by 전나무숲

댓글을 달아 주세요

우리의 일상에서 먹는 것은 더 이상 강조하지 않아도 될 정도로 무척 중요합니다. 심지어 '먹기 위해서 사는가, 살기 위해서 먹는가'라는 말이 있을 정도로 먹는 것은 인생의 '화두'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입니다.

그런데 매 끼니 먹는 우리의 식사는 '죽은 식사'인 경우가 적지 않습니다. 그것은 바로 '정제'라는 현대식품공학의 발달 때문이기도 합니다. 이 정제의 과정 속에서 설탕이나 소금, 간장이나 된장같은 가장 기본적인 음식들이 이미 생명을 완전히 잃어버리는 경우가 대다수이기 때문입니다.

사실 '정제'라는 말에서는 뭔가 불순물이 제거되고 가장 중요한 것만 남긴 것 같은 이미지를 주는 것도 사실입니다. 하지만 정작 '정제'라는 것은 우리 몸에 정작 필요한 모든 영양소를 남김없이 제거한 죽은 음식을 만드는 방법입니다.

실제 사례를 들어보겠습니다.

당질은 우리 몸에 필요한 에너지원이므로 설탕을 적당히 섭취하는 것은 매우 중요한 일 중의 하나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정제된 백설탕'은 오히려 정반대의 작용을 합니다.

설탕~~ㅋㅋㅋ
설탕~~ㅋㅋㅋ by GT철쓰 저작자 표시

백설탕(상백당)은 원료인 사탕수수나 사탕무의 착즙액을 원심분리 및 정제 단계를 거쳐 얻은 결정입니다. 중요한 것은 이 과정에서 원료에 함유된 비타민이나 미네랄을 잃고 거의 당질(탄수화물)로만 이루어진 ‘열량 덩어리’로 변화된다는 사실입니다. 이런 이유로 백설탕은 몸에 빨리 흡수되고 과다 섭취하면 혈당치가 급격히 올라 비만이나 당뇨병을 부르기도 합니다.

반면 사탕수수의 착즙액을 전통적인 제법으로 조려서 만든 흑설탕은 원료에 함유된 미네랄이 대부분 남아 있기 때문에 먹어도 혈당치가 급격히 오르지 않습니다. 너무 많이 먹는 것만 피한다면 단것이 먹고 싶을 때는 흑설탕을 이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사탕단풍(단풍나무과 낙엽교목)의 수액으로 만든 천연 메이플 시럽이나 천연 벌꿀도 마찬가지의 이유에서 권할 만합니다.

그럼 소금은 어떨까요. 시판되고 있는 소금의 대부분은 바닷물을 정제해 짠맛을 내는 염화나트륨만 공장에서 기계적으로 추출한 것(정제염)입니다. 미네랄이 풍부한 천연 소금과는 전혀 다른 식품인 셈이죠. 소금은 본래 생명을 키우는 바다의 성분인데, 그것을 가공한 정제염에는 생명이 있을 리 없습니다.

Salt pans
Salt pans by dachalan 저작자 표시비영리동일조건 변경허락

어떤 의사는 지나친 염분 섭취는 고혈압의 원인이니 염분 섭취를 줄이라는 말을 거리낌없이 하곤합니다. 사실 정제염처럼 어느 한 가지 미네랄만 집중해서 섭취하면 몸속의 생리적 균형이 깨지므로 혈압이 오르는 것은 당연합니다. 하지만 미네랄이 골고루 함유된 천연소금을 먹게 되면 결코 고혈압이 생기지 않습니다.

된장, 간장의 경우도 마찬가지입니다. 이렇게 생산된 제품 대다수는 대량 생산과 대량 소비를 목적으로 제조된 것이라서 보존료 등의 첨가물이 들어 있는 것이 적지 않습니다. 된장과 간장 자체는 우수한 발효식품이지만 그 효과를 제대로 누리려면 콩, 소금을 자연 숙성시켜 만든 천연 양조 제품을 골라야 합니다.

이처럼 가공 과정에서 정제된 것은 모두 생명을 잃은 ‘죽은 식품’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중요한 영양소는 뺏기고 몸에 해로운 것으로 바뀌었기 때문이죠.

우리가 먹는 모든 음식을 천연음식으로 만들기는 쉽지 않을 것입니다. 하지만 최소한 가장 기본적인 원료로 사용되는 설탕, 소금, 간장과 된장 정도는 천연식품으로 사용해 조리하는 것이 좋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Posted by 전나무숲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inchonlg@naver.com BlogIcon 이기창 2010.12.24 11: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흰설탕,소금,간장등이 죽은 음식이라 하셨는데
    저는 그렇게 보지 않습니다.

    1. 흑설탕이 좋다
    - 흰설탕은 포도당지수가 67 입니다. 이말은 포도당이 100 기준하여 말합니다. 또 설탕이 당뇨병의 원인
    이 아니라는 연구 결과는 임상시험등 많이 나와 있습니다.
    - 흑설탕의 미네랄 함량은 극히 미량이라 할 수 있습니다. 미네랄을 생각한다면 차라리 밥한숫갈
    더 먹는것이 우수합니다.
    - 흰설탕을 많이 먹는 사람은 없습니다. 단맛이 있기 때문에... 또 설탕은 100% 탄수화물로 이루어져
    있어 밥이나 똑같고, 단지 소화속도가 빠르고 늦은 차이라고 보면 됩니다.

    2. 소금이 안좋다
    - 소금은 우리가 흘리는 땀의 염분(Nacl) 을 보충해주고, 몸속의 세포 전해질 평형을 맞추어 주는
    영향을 조절해 주는 중요한 기능을 합니다.
    - 한국사람들 대다수는 식사시 김치, 찌게등에 들어있는 염분만으로 충분합니다.
    - 그러나 천일염은 좋고 정제염은 안좋다. 이것도 맞지 않는것이 그러면 왜 천일염이 몇년묶은것이
    좋다고 하는지(천일염에 들어있는 미네랄과 다른 성분을 제거하기 위해 간수 빠진것이 좋다고 함)

    3. 된장이 않좋다.
    - 된장공장에서 된장 만드는 공정을 아시는 분인지...(일본"미소"는 1~2일간 발효, 한국된장은 1달 이상
    발효하며, 이용되는 균도 "미소"는 바실러스균 한종류, 한국 된장은 몇가지 균이 이용하여 더 좋음)
    - 된장 발효는 한국 사람이 몇천년을 지나면서 가지고 있는 입맛으로 일본의 "미소"와는 차이가 있고
    최근 일본에서 한식 열광하는 자연식품(일본 사람들 한국 관광시 고추장, 된장 구입) 으로
    - 한국 된장이 일본 "미소"보다 항암, 혈전, 항체 생성효과가 3~5배 우수한 것으로 소속 발표되고 있습니다.

    제가 보기에는 이러한 내용들에 대한 반박 내용을 귀찮아도 올려야 할듯 싶습니다.

하루 중 제일 중요한 시간은 아마도 아침에 일어난 직후의 시간이 아닐까 싶습니다. 전날의 피곤함을 말끔하게 씻어내고 하루를 시작하는 소중한 출발의 시간이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이 아침 시간에 무엇을 하느냐는 하루의 일상에 상당히 중요한 영향을 미치게 마련입니다.

아침부터 격렬한 운동을 하면 하루 종일 노곤한 피로감을 씻기 힘들 것이고, 반대로 아침에 전혀 활력을 차리지 못하면 하루 종일 게으른 사람처럼 몸이 축축 늘어질 것이기 때문입니다.


HDR on the Front Page (while I enjoy my soy green tea latte) by Stuck in Customs 저작자 표시비영리동일조건 변경허락

따라서 하루가 쾌적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아침 시간에
무엇을, 어떻게하느냐가 무척 중요합니다. 아침에 잠자리에서 일어나 어느 정도 정신을 차렸다면 우선 팔다리를 최대한 많이 사용하는 스트레칭을 할 필요가 있습니다.

온 몸에 피가 잘 돌게 함으로써 그날에 필요한 활동을 준비하기 위한 것이죠. 하지만 이 스트레칭을 땀을 뻘뻘 흘릴 정도로 할 필요까지는 없습니다. 손과 발, 목을 천천히 돌리는 간단한 유연체조 정도면 충분합니다. 시간적으로는 약 5분 정도만 투자하면 됩니다.

두 번째로 해야 하는 것은 창문을 열고 크게 심호흡을 하는 것입니다. 몸속에 있는 독소를 뱉어내고 신선한 공기를 받아들이는 것이죠. 이때 배를 사용하는 복식호흡을 4~5회 하면 장의 기능이 활성화되어 배변 활동까지 촉진됩니다.

심호흡을 한 뒤에는 물을 마셔야 합니다. 500~750정도 되는 상온의 물을 천천히 씹어먹는 것과 같이 마시는 것입니다. 이렇게 해야 사실 시간은 채 15분 정도 밖에 걸리지 않습니다.

매일 아침 이렇게 혈액순환을 돕고 독소를 빼내고 맑고 깨끗한 물을 마시는 것은 하루의 건강은 물론 평생의 건강을 좌우하는 매우 중요한 일입니다.

그 후에는 식전과일로 효소를 섭취하는 일도 건강을 위해서는 반드시 해야합니다. 물을 마신 뒤 20분 정도 후에 먹는 것이 좋습니다. 그러니까 샤워를 하거나 아침의 짐을 챙긴 후 곧바로 과일을 먹으면 됩니다.

사실 많은 사람들이 식사를 한 후에 과일을 먹곤 합니다. 하지만 과일을 계속 그런 식으로 먹게 되면 결국 당질을 과잉 섭취하게 되어 살이 찌는 결과를 부르게 됩니다.

My first strawberries of this season...
My first strawberries of this season... by Anushruti RK 저작자 표시비영리변경 금지

가장 좋은 과일 섭취법은 식사하기 30분 전입니다. 이렇게 하면 효율적으로 효소를 섭취할 수 있고 식전에 혈당치가 적당히 올라 자연스럽게 과식(=당질)을 막을 수 있습니다. 건강을 위해서라면 식후가 아니라 식전에 먹는 과일이 좋다는 것을 꼭 기억하시길 바랍니다. 

따라서 아침에 조금 여유가 있으면 과일을 먹은 후 식사를 하면 되고, 평소에 밥을 잘 먹지 않은 경우에는 과일이라도 꼭 챙겨먹는 것이 좋습니다.  

사람들은 아침에 좋지 않은 일이 생기면 아침부터 재수없게~’라는 말을 합니다. 반대로 저녁에 재수 없게~’라는 말을 하는 사람은 거의 없습니다아침은 그만큼 소중한 시간이라는 의미입니다. 이렇게 매일 아침 15분을 잘 보내고 과일을 꼭꼭 섭취하면서 하루를 준비한다면 심리적으로도 상쾌한 하루를 보낼 수 있을 것입니다 ^^




Posted by 전나무숲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0.09.13 16: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침 식전 과일이 좋다라......... 밥을 먹고 과일을 먹거나 했는데, 바꿔야겠네요~
    아침 15분의 투자로 건강해질 수 있다면, 얼마든지 해야하는거 아닐까 싶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