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듬운동'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6.09.12 [세로토닌 특집] 몸과 마음에 활성화시키는 세로토닌의 힘

우리 뇌에는 몸과 마음을 건강하게 하는 신경세포가 존재한다. 바로 세로토닌(serotonin) 신경이다. 세로토닌 신경은 햇빛의식적인 리듬 운동에 의해 활성화된다

인류가 지금과 같은 문명의 이기를 누리기 이전에는 이 두 가지 활성화 조건을 충족하는데 전혀 어려움이 없었다. 농사일이나 사냥에는 햇빛과 신체활동이 반드시 따르기 때문에 자연스럽게 세로토닌 신경이 활성화되어 몸과 마음에 활기가 생겼다.

그러나 현대 생활의 시작과 함께 이 활성화 조건의 존재는 차츰 희미해져갔다. 편의점이나 24시간 영업하는 음식점들이 등장하면서 밤낮이 바뀐 생활이 얼마든지 가능하게 되었기 때문이다

문명의 혜택으로 햇빛에 의존하지 않고 인공조명만으로 충분히 생활할 수 있게 되었지만 그 이면에서는 세로토닌 신경의 약화라는 엄청난 부작용이 일어나고 있었다.

여기에는 최근 몇 십 년 사이에 급속히 일반화된 컴퓨터도 한 몫을 한다. 현대 IT사회와 편리하고 쾌적한 생활양식을 만드는데 이바지한 공로는 인정하지만 그 폐해 또한 만만치 않다.

온종일 컴퓨터와 마주하고 있는 동안 나도 모르게 세로토닌 신경은 서서히 약해져 가고 있다.

--[자세한 사항은 아래의 단행본에서]

--[자세한 사항은 아래의 단행본에서]

출처:<생활 속에서 실천하는 세로토닌 뇌 활성법)>

저자 _  아리타 히데호

저자 아리타 히데오 (有田秀竭)는 세로토닌 연구의 최고 권위자로 세로토닌 트레이닝협회, 세로토닌 도장을 운영하면서 세로토닌의 생활화에 앞장서고 있다. 1948년 도쿄에서 태어났으며, 도쿄대학 의학부를 졸업했다. 그의 뇌신경에 대한 연구는 끊임없다. 

도카이대학병원에서 임상의로 일할 때는 호흡과 뇌신경에 관한 연구를 했고, 뉴욕주립대학 의학부에서는 좌선과 세로토닌 신경의 관계에 대한 연구를, 그 후 츠쿠바대학 기초의학계에서는 뇌신경에 관한 기초 연구를 했다. 

1996년부터 도호대학 의학부 통합생리학 교수로 재직하면서 호흡법이 심신에 주는 효과를 검증하는 작업을 하고 있다. 그 결과, 현대인을 괴롭히는 심신의 질병들(우울증과 만성피로가 대표적)이 세로토닌 신경을 약화시키는 생활습관에서 비롯된 것임을 확인하고 세로토닌 신경을 활성화했을 때 누릴 수 있는 효과와 세로토닌 신경을 활성화하는 생활습관을 알리는 데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그의 활동은 일본뿐만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이뤄지고 있는데, 저술활동도 그중 하나다. 특히 이 책은 세로토닌에 관한 그의 연구 결과가 집약된 책으로, 생활 곳곳에서 세로토닌 신경을 활성화하는 방법을 구체적이고 일목요연하게 설명하고 있다. 

저서로는 《세로토닌 결핍 뇌》, 《아침 5분간의 뇌 속 세로토닌 트레이닝》, 《뇌 내 물질의 시스템 신경생리학-정신과 정기의 뉴로사이언스》, 《신과 뇌》(공저), 《걸으면 뇌가 활성화한다》 등 다수가 있다.

         

※ 인터넷 서점 및 전국 서점에서 판매하고 있습니다.

Posted by 전나무숲

댓글을 달아 주세요